최근 포토로그


추억의 게임 xcom-2 을 superhuman 모드로 최단시간 돌파하기(part 5) 게임?

귀찮음을 무릅쓰고 시리즈의 마지막 끝을 내기 위해 계속 씁니다.


외계인 기지를 찾으러 내렸을 때, 화면의 기준으로 우측에 기지입구가 있는 지역에 내릴수가 있다. 4분의 1 가능성
여기가 명당 자리다.

여기에 내리기 위해 몇번 왔다 갔다 하는 게 좋다.
왜냐면 외계인 


tasoth leader ( tasoth 의 지도자)가 정신조종 스킬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놈을 생포해야 하는데, 생포방법은 별거 없음.
초반에는 쇼크를 때릴수 있는 무기가 없기 때문에 stun load 로 지지는 수 밖에 없는데
문제는 초반에는 이놈을이 병사들을 정신조종을 하기 때문에 여간 힘든게 아니다.

그래서 초반에 탱크 2대로 입구를 막고 병사 2명을 무장해제 시킨다면 적본거지에 투입하면
정신력의 수치를 알수 있습니다.

정신력 저항이 약한 놈은 보이지도 않는 거리에서 걸려서 적의 편이 됨.
한마디로 미침.
이런 놈은 필히 버려야 함.
근데 대부분 이런 놈은 대위급 쯤 되는 놈이 대부분임.

어쨌거나 루키라도 좋으니 정신력이 좀 견디는 2명을 데리고 가서
반드시, 탱크로만 주변을 조금 정리해주어야 함.

딱 2~3번만 왔다갔다 하면 표가 남.
초반에 웅웅 거리면서 멀리서 정신조정 하려고 하는데 하자마자 패닉이나, 정신조정 당한다면 담에는 이놈은 안싣고 와야함.

3~4번 견디는 놈이 있다면 이놈은 주위만 좀 정리해주면 납치를 할 수 있는 종자가 됨.


그럼 천천히 주위를 하나씩 정리하고 문을 열고 들어간 후, 2층을 진압해야 함.

물론 이건 탱크가 먼저 몇대 때려야 함.
탱크가 몸빵이 안되서 부숴지기도 하지만, 다 부서지고 1놈만 납치해도 이 최단깨기 미션은 성공하는 거임.

일단 스턴이 성공하면, 저같은 경우 조건에 맞는 병사만 있다면 90%의 확률로 납치함.

과학자를 투입해서 MC Disruptor! 만 만들면 게임 끝.

계속 마인드 컨트롤로 연습하면 안걸려드는 게 없음.


자~ 정리하자

초반에 에어리언 납치를 잘해야 함. Deep one 은 납치와 시체 둘다 유용하므로 첫번째 항구 미션에서 반드시 생포
모든 쓸모없는 장비는 다 팔아버리고 그 돈으로 과학자를 타이트하게 산다.

연구를 한다. 

배 납치미션은 지루하므로 1마리만 죽이고 도망오면 된다.
끝내기는 어렵지만 그보다 맵이 너무 커 수색이 짜증나므로 나는 절~대 이 미션은 안한다.

wide 레이더로 탐사하거나 전투기를 일부러 북극쪽에 패트롤 시켜보면 외계인 기지 하나 쯤 나온다.
거기서 출격/후퇴를 반복하면서 정신력 강한 병사2명과 탱2두대로 반드시 tasoth leader 를 생포하자.

이쯤이 약 겜 시간으로 3개월 쯤 된다.

실제 미션은 1개월당 3개정도 미션이 있다고 가정하면 끽해야 9개 미션으로 tasoth leader 를 생포하는 셈이다.
물론 기지 출격/후퇴를 반복은 제외. 어차피 후퇴했다가 기름만 채우고 바로 다시 투입되는 것이다.

여기까지 하면 마인드컨트롤 훈련시설 까지 만들게 될거고
그 이후 마인드 컨트롤 훈련을 1달 시키면 6개월이나 그 이전에 마인드컨트롤을 하는 병사가 완성된다.


물론 초반에는 마인드컨트롤 디게 못한다.
이게 무슨 소용이 있을지 모르겠다고 생각들어도 계속하면 숙련도가 높아진다.
어느정도 높아지면 그때부터는 돈이 남아돌게 된다.
여전히 숙소와 연구소와 과학자를 충분히 확보하고 살아있는 에어리언이 있다면 팔아치우고 기지로 간다.

기지에서 힘들어도 반드시 lobsterman navigator ( 가재 운항사)와 obsterman commander 를 꼭 기절시켜서 운반 혹은 미션을 끝내자

그럼 이제 끝난거다.

기술개발 빡시게 하면 그 다음은 최종비행 유닛을 만들수 있고 외계인 본거지에 출동할 수있게 된다.

이 일련의 작업이 컴퓨터의 시간으로 12개월안에 끝낼수 있다.
미션수로 따지면 30개 미션 정도만 하면 돌파할 수 있고,
정말 귀찮다면 필요 없는 미션 넘기고 술렁술렁하면 30개 이내의 미션으로도 돌파할 수 있다.



문제는 그거다.

1. 최단 컴퓨터 개월수 를 목표로 할 것인가? -> 이걸 원하면 미션은 거의 다 수행해야 한다. 그것도 good 이상으로.
그래야 돈이 많이 들어와서 과학자 많이 뽑고 빨리 끝낸다.


2. 최단 플레이 시간을 목표로 할 것인가? -> 이걸 원하면 배납치 미션은 넘어가고 왠만큼 짜증나는 외계인 기지 침략 미션은 다 안하고 외계인 최종시설만 폭파하고  lobsterman navigator ( 가재 운항사)와 obsterman commander 를 꼭 기절시켜서 데려오면 된다.



나는 플레이가 귀찮으므로 2번 루트를 꼭 탄다.

왜냐면 싸우는 것보다 찾는게 더 지겹다.
꼭꼭 숨어있는 놈들은 제일 짱나기 때문이다. 안나온다. 쩝


이거 동영상을 찍을 수 있으면 내가 찍어서 올려보고 싶은데... 








덧글

  • 무지개빛 미카 2015/06/26 10:00 # 답글

    잘 읽었습니다. 많이 공감가는 내용입니다.

    특히 가장 짜증났던 것 1개를 적으라면 섬에서 벌어지는 인질극 미션에서 무슨 피라밋 같은 곳에 deep one 1마리 달랑 맨 안쪽에 기다리고 있다가 우리편이 오면 침을 찍찍찍... 죽어나가는 우리요원.... 결국 재압법이란 것이 수류탄 안전핀 풀고 그거 바닥에 떨궈 자살특공.... 정말 꼭꼭 숨은 놈들 때문에 난이도가 가장 쉽든 가장 어렵든 힘들었습니다.
  • 나기드 2015/06/26 16:52 #

    네 그렇죠.

    피라밋 속에 숨어서 기다리게 만들면 디게 짜증나죠. 그런데 그런것도 팁이 있더군요.
    일단 나머지를 다 없애면, 한놈은 패닉에 걸리기 쉽죠.
    그래서 주위에 수류탄 등을 터뜨리면 이놈들이 높은 확률로 패닉에 걸리죠.
    그럼 들어가서 해치우면 되죠.

    저는 죽이는 것 보다 찾는게 극혐이었어요.
    피라미드 속에 숨어서 안움직이면 짜증나죠.
댓글 입력 영역